+모태산부인과+

 

 

 

 

 

 

   

 

새 페이지 1
 
+모태산부인과+

 

 

 

산과클리닉 > 태교 > 태교의 기본

 
 

태교의 기본
 
엄마가 건강해야 아기도 건강합니다.
무엇보다도 가장 중요한 것은 심신이 건강한 아기를 낳는 일 입니다. 건강한 아이를 낳기 위해서는 엄마의 몸이 건강해야 합니다. 엄마에게 지병이 있거나 임신 중 병에 걸린다면 아기에게 그대로 전해집니다.

감기와 비슷한 증세의 풍진은 임산부가 아닐 경우에는 가볍게 넘길 수도 있지만 임산부 에게는 치명적이며 풍진에 걸렸을 경우 기형아를 낳을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 또 고양이 등 애완동물에게서 톡소플라즈마 라는 기생충에 감염되면 아이의 시력이 상실되는 치명적인 병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아기를 가진 사실을 진심으로 기뻐합니다.
엄마는 아기는 일심동체입니다. 엄마가 자신을 진심으로 원하지 않는다는 것을 알고 태아는 분리 공포를 느끼게 됩니다. 출생 후 정서장애, 자페아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아기를 사랑하고 있으며, 하루빨리 만나게 될 날을 고대하고 있음을 알려주세요.

태내의 체험을 아기는 잊지 않습니다.
엄마의 자궁 안에서 체험한 아기의 의식세계는 오랫동안 잠재 의식으로 남아 성장 인격에 커다란 영향을 미칩니다. 태아를 어떻게 보살피느냐에 따라 문제아를 낳을 수도 영재아를 낳을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스트레스를 멀리 해야 합니다.
엄마가 스트레스를 받으면 아기는 그 보다 몇 배 더한 고통을 받습니다. 엄마가 심한 스트레스에 시달리면 태아의 뇌 발달이 저하됩니다.

스트레스를 받을 수밖에 없는 환경이라면 아기를 위해 과감한 결단을 내려 개선해야 합니다. 엄마의 희노애락이 모두 태아에게 고스란히 전해지므로 엄마가 임신 중 기쁘게 생활해야 아기의 성격 역시 밝고 쾌활합니다.

좋은 음악과 좋은 책, 좋은 그림을 벗해야 합니다.
음악은 언어의 다른 코드, 모차르트의 음악 등 클래식이 태교음악으로 좋고 아기의 음악성을 길러주기 위해서는 국악이 좋다고 합니다. 그러나 싫으면서도 억지로 들으면 역효과를 초래하기 쉽습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음악을 주로 듣되 너무 시끄러운 음악은 지양합니다.

정서함양에 좋은 책을 소리 내어 읽거나, 좋은 그림을 보며 설명해 주는 것도 좋은 태교 방법입니다. 그러나 이해하지 못하면서 단순히 소리 내어 읽거나 보는 것을 백해무익하며, 자신이 이해 할 수 있어야 하며 스스로 즐거워야 효과가 있습니다.

운동을 게을리 하지 않아야 합니다.
몸이 무겁다고 해서 하루 종일 누워만 있다면 태아에게도 해롭습니다. 사회 적응력이 떨어지는 아기가 태어날 수도 있습니다.

유산의 위험을 경고 받은 경우가 아니라면 임신은 질병이 아니므로 임신 전과 마찬가지로 일상생활을 유지합니다. 임산부체조 등을 통해 건강을 유지하고, 의사의 허락이 있는 경우 수영도 건강유지에 좋다고 합니다.

행복한 결혼생활을 유지해야 합니다.
태아는 엄마의 기분을 모두 그대로 느낍니다. 엄마 아빠가 행복한 결혼생활을 하고 있어야 태아 역시 안정된 심리 상태를 유지해 건강한 아이로 자랄 것입니다.

부부가 항상 싸운다면 아이는 정서불안을 느끼거나 발달장애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태교는 엄마,아빠 모두 함께 하는 것입니다.
엄마의 태중에 있지만 아기는 엄마, 아빠의 영향을 모두 받습니다.
아빠의 자상한 목소리를 듣고 자란 아기가 출생 후 아빠 목소리에 반응을 보인다는 것은 이미 모두가 알고 있는 일입니다.

정상적인 생활패턴을 유지해야 합니다.
엄마의 평소 생활 습관 역시 태아는 그대로 닮습니다. 밤중에 깨어나 일하고 낮에 자는 습관이라면 아기 역시 ‘올빼미 형’일 확률이 높습니다. 캄캄한 뱃속에서도 태아는 밝고 어두운 것을 느끼기 때문입니다.

엄마가 임신 중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규칙적인 생활을 하면 태아도 좋은 생활 리듬을 익힐 수 있습니다.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아기의 대뇌는 그렇지 않은 아기에 비해 활동이 활발합니다. 그러므로 엄마가 아기의 뇌를 활발하게 만들기 위해서는 이러한 규칙적인 생활이 필요합니다.
 
 
 
 
 

 
모태산부인과 공지사항